Search

Crimson 광장

북남미에서 활동하고 있는 고려대학교 교우들 간에 자유롭게 정보를 교환할 수 있도록 마련된 공간입니다.
지역별 교우회에서 게시물을 등록하면 자동으로 리스팅됩니다. 인증된 회원에게만 읽기, 쓰기 권한을 허용합니다.
Only for Korea University Alumnus
On Kyung Joo's BookLove(스티브 잡스가 남긴 교훈)
10/11/2011
Posted by New York 송 온경 (교육학과 77) Bt_email
________2010__10__22_

 

미국역사상 발명왕 토마스 에디슨과 견줄만한 전설적인 인물 스티브 잡스가 10 5 56세로 이 세상을 떠났다.  35년간 테크놀로지산업에 몸담아왔던 스티브 잡스는 1977년 등장한 애플 II PC,  2000년대초 디지털음악의 합법적 다운로드를  가능하게 한 iPod iTunes 의 출시, 그리고 2007년 모바일 전화의 새로운 장을 연 iPhone  등의 개발에 큰 역할을 담당했다.  그 후 2010년 잡스는 iPod의 터치스크린과 10인치짜리 얇은 타블렛형의 컴퓨터를 합작한 iPad의 발명으로 세상사람들에게 얇고 가벼운  휴대용 컴퓨터를 선보였으며, 아이패드는 이제 그의 불후의 명작이 되었다.

첫번째 아이패드가2010 4월에 선을 보였을 때 80일만에 300만대가 팔렸으며 그 후에 나온 아이패드 2는 올 연말까지 3,500만대는 거뜬히 팔릴 것으로 보인다.  2011 10월 현재 iPhone iPad를 합하여 전세계적으로 2 5천만대가 팔렸으니   스티브 잡스가 오늘날 세상사람들의 일상생활에 얼마나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 잘 알 수 있다.  

스티브잡스가지난 8건강상의이유로애플사의 CEO사직하고나서최근에세상을떠나자그가생전에남긴200여개의명언들을담은I, Steve: Steve Jobs in His Own Words월터 아이잭슨이 잡스의 동의하에 잡스를 위시해 100여명이 넘는 그의 가족들, 친구, 동료, 경쟁자들과 2년간의 인터뷰를 통해 쓴 Steve Jobs 라는 제목의 자서전도 이달안에 아마존 온라인 서점과 일반 서점을 통해 선을 보일 예정이다. 이 책에서 타고난 상상력과 발명에 관한 탐구심으로 21세기 디지털 경제시대의 궁극적인 아이콘으로 자리잡은 스티브 잡스가 일찌감치 창의력과 테크놀로지의 결합이 야말로 21세기에 있어서 최고의 가치창출의 방편이라는 것을 알고있었다고 전한다.

 

스티브잡스가  평소에남긴명언들에는인류를위한혁신적인발명품개발에관한열정, 팀웍의중시, 그리고젊은이들에게현실과타협하기보다는자신의꿈을찾으라는  조언들이담겨있다.    특히 2005그가스탠퍼드대학졸업생들에게남긴연설은출세가도를위해앞뒤를안보고달려가는오늘날의젊은이들에게참된인생의비전을제시해주고.    

(중략)“당신은 당신이 좋아하는 일을 찾아야만 합니다. 당신의 일은 당신 인생의 많은 부분을 차지할 것이므로 당신이 정말로 자기가 하는 일에 만족하려면 멋진 일이라고 당신이 믿는 일을 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멋진 일을 할 수 있으려면 당신이 하는 일을 사랑해야 합니다.  당신의 시간은 영원한 것이 아닙니다.  그러니 다른 사람의 삶을 사느라 시간을 낭비하지 마십시오.  다른 사람의 사고방식이나 의견들때문에 자기 자신의 내면의 소리를 듣지 못하면 안됩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당신의 심장의 소리와  영감을  따라갈 용기를 가져야 합니다. “

 

스티브 잡스와 같이 췌장암으로 시한부 인생을 살았던 카네기멜론대학의 교수 랜디 파우쉬교수도 마지막 강의에서 다음과 같은 교훈을 남겼다.

 

“어린아이와 같은 순수한 경외심을 잃지 마세요….조금 더 열심히 일하세요절대 포기하지 마세요.” “사람들의 가장 좋은 면을 보려고 애쓰세요. 그리고 준비하세요. 행운이란 준비가 된 사람에게 기회가 돌아왔을 때 주어지는 것이니까요. 

 

스티브잡스와 랜디 파우쉬공통점은 테크놀로지에 깊은 관심을 가졌으며 자신의 꿈을 찾아 열정을 다해 꿈을 이루어 내는 과정을 소중히 했으며, 공동작업(collaboration)팀웤을 중요시했다는 것이다.  이들은 비록 시한부 삶을 살면서도 유머감각을 잃지 않았고마지막 날까지 가족들을 소중하게 생각했으며긍정적인 삶의 태도를 잃지 않았다.  비록 이른 나이에 세상을 떠났지만 사람 오늘날의 젊은이들에게 불멸의 명언을 남겼다.

 “Follow Your Heart!”

 

로그인 하시면 이 글에 대한 코멘트를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등록일  제목  작성자  조회
03/25/2018 竹馬故友를 떠나보내며 副題: ‘金大中’이 友情도 갈라놓았다. (1) 한 태격 1384
01/28/2018 金正恩 올림픽 副題: 누구를 위한 잔치인가? 한 태격 1366
01/03/2018 다시 쓰는 民主平和統一諮問委員 辭任의 辯 副題: 統一도, 諮問도 願치 않는다면, 平統諮問會議도, 委員도 所用없다. 한 태격 1390
12/03/2017 American Princess 副題: Monarchy is Modernizing. (유럽 王室 담을 허무는가?) 한 태격 1404
11/26/2017 企業人들의 氣를 꺽지마라.副題: 勞動者, 農民을 앞세웠던 共産主義는 이미 死亡했다. 한 태격 1425
10/11/2011 On Kyung Joo's BookLove(스티브 잡스가 남긴 교훈) 송 온경 3149
10/11/2011 이민법(Immigration & Naturalization Act) 245(K) 조항 이승우 2779
10/05/2011 미국의 개천절: 콜럼버스 데이(Columbus Day) 총연 2844
10/05/2011 미국의 개천절: 콜럼버스 데이(Columbus Day) 총연 3357
10/05/2011 특이한 이름때문에 놀림받을 때 총연 2840
09/24/2011 "普通"사람들의 모임에서...... 한 태격 2518